보도자료
30엔플루토, 올해 다작으로 확실히 자리잡을 것2010-02-03

지난 해 클래식 RPG ‘콜 오브 카오스’로 이름 알리기에 성공한 엔플루토가 2010년 다작으로 온라인 게임 시장 내 입지 다지기에 돌입한다.

 

엔플루토는 올해에만 3~4개의 신작을 국내 및 해외 시장 내 선보일 예정이며, 이미 굳히기 서비스를 진행 중인 ‘콜 오브 카오스’의 대규모 업데이트도 준비하고 있다.

 

현재까지 준비된 게임은 활발한 해외 서비스를 준비 중인 실시간 전략 게임 ‘소울 마스터’와 국내에서도 테스트를 진행해 얼굴을 알린 슈팅 게임 ‘G2’, 그리고 골프를 소재로 한 게임과 몇몇 다른 장르의 게임들이다.

 

이중에서 ‘소울 마스터’는 이미 여러 국가와 해외 계약이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G2’ 역시 해외 서비스 계약이 체결, 일본 내 서비스를 진행 중이며, 국내 서비스는 상반기 중 이루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 외에도 정식 명칭이 결정되지 않은 골프 소재 온라인 게임과 장르 및 명칭이 결정되지 않은 게임도 착실히 준비되고 있다.

 

또한 상반기 추진되는 ‘콜 오브 카오스’의 대규모 업데이트도 엔플루토의 입지 다지기에 한몫 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대규모 업데이트는 그 동안 진행됐던 업데이트를 능가하는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신 직업도 등장, 기존 게이머와 신규 게이머 모두를 만족 시킬 것으로 알려졌다.

 

엔플루토의 한 관계자는 “올해 엔플루토는 국내는 물론 해외 시장 모두를 탄탄하게 다질 계획이다. 국내 서비스 질을 높이고 다작을 서비스해 많은 게이머들이 우리 게임을 즐겁게 즐길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게임동아

 


번호 제목 보도일자
33G2, 오픈베타 후 첫 업데이트 실시2010-04-20
32엔플루토 신작 `G2` 비행슈팅 장르의 전성기 꿈꾼다2010-04-08
31SKY RPG의 새로운 시작 G2, 국내 본격 서비스 실시2010-04-08
30엔플루토, 올해 다작으로 확실히 자리잡을 것2010-02-03
29엔플루토 소울마스터, 상반기에 유럽 진출2010-04-20
28엔플루토, 소울마스터 북미 퍼블리싱 계약2010-02-03
25엔플루토, 액션 RTS '소울 마스터' 공개 2010-01-29
23공개 서비스 한 달, ‘콜오브카오스’ 지금 모습은? 2009-09-28
22NHN, '콜오브카오스' 글로벌퍼블리싱 계약2009-09-09
21두산에 킬 라인 있다면, 온라인 게임은 카 라인 있다?2009-08-26

 1   2   3   4  5   6